메뉴보기

다문화 고부열전 MY 공유하기

[1TV] 월 밤 10시 45분(본)[1TV] 토 저녁 6시 35분(재)[EBS KIDS] 월 새벽 1시(본)다문화 고부 열전 스페셜[1TV] 월 오후 12시 10분


  • [1TV] 월 밤 10시 45분(본)
  • [1TV] 토 저녁 6시 35분(재)
  • [EBS KIDS] 월 새벽 1시(본)
  • 다문화 고부 열전 스페셜
  • [1TV] 월 오후 12시 10분

고부사이 다시보기

  • 다시 합치자는 며느리, 안돼! 시어머니 결혼 후 시어머니 펜션 집에서 고부가 같이 살다 자유를 위해 분가한 며느리, 그런데 시간이 흘러 몸이 아픈 시어머니가 걱정도 되어 다시 합치자고 하나 친정엄마가 며느리에게 시어머니 말을 듣지말라는 애기를 한것으로 오해하고 합가에 반대한다. 친정에 가서 오해도 풀고 사이도 좋아진다.
    • 2019.11.11
    • 1564
    • 0
  • 200점 며느리의 눈물 캄보디아에서 온 며느리 심타 씨는 자타공인 200점짜리 며느리이다. 하지만, 시어머니 권영임 여사만은 그 말에 동의하지 않는다. 며느리가 농사일을 도와주지 않는데다 집에서 따뜻한 말 한마디 안 건네기 때문이다.
    • 2019.11.04
    • 3846
    • 1
  • 결혼의 조건'시어머니 모시기' 시어머니를 모시고 싶은 아들. 부모를 모시고 살지 않는 필리핀 문화지만, 며느리는 사랑 때문에 결혼을 한다. 어머니를 모시기위한 아들의 효심과 시어머니와 친근한 며느리의 깊은 마음. 그리고 가족의 근검절약으로 집을 장만하려는 이들의 노력을 본다.
    • 2019.10.28
    • 4430
    • 1
  • 4대 독자 부려먹는 며느리 시어머니 강희순 여사에게는 4대 독자인 아들이 세상 무엇보다 소중하다. 하지만, 베트남에서 온 며느리 홍 융 씨는 그 귀한 아들에게 집안일을 시킨다. 강 여사는 아들이 대접받지 못해 속상하고, 며느리는 아들만 예뻐하는 시어머니가 서운하다.
    • 2019.10.21
    • 5303
    • 0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