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다큐프라임

TODAY : 194 TOTAL : 8,994,226

즐겨찾기

방송시간

[1TV]월~수 저녁 9시 50분(본), 일 저녁 8시 15분(종합)

[다큐 오늘]월~목 저녁 8시 40분~50분(본)

  • 의학, 동과 서

    의학, 동과 서

    [의학] 총 3부

  • 원령공주의 땅 야쿠시마

    원령공주의 땅 야쿠시마

    [자연/생태] 총 3부

  • 생존의 비밀

    생존의 비밀

    [자연/생태] 총 5부

  • 공부 못하는 아이

    공부 못하는 아이

    [교육] 총 5부

최신 VOD

많이 본 VOD

  • HIT[62738] 1

    공부 못하는 아이 - 1부 공부상처

    전국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공부못하는 아이로 살아간다는 것은....공모를 통하여 아이들의 상처를 들여다 보고 고통을 짚어본다. 전교 1등도 공부가 무섭다! 대한민국 99%가 공부 상처 받는 현실 조명 제작진은 2013년 12월부터 1년간 전국 초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공부 못하는 아이’로 산다는 것은> 공모전을 열어, 300여 편에 달하는 수기와 포스터, 애니메이션, 영상 작품을 받았다. 아이들이 직접 기획하고 제작한 작품들에는 어른들이 미처 알지 못했던 공부로 인한 심각한 상처와 아픔들이 고스란히 담겨 있다. ‘공부 못하는 아이’에 대한 편견과 선입견으로 오해를 받고 학교를 그만두고 만 혜원이(19세), 곧잘 전교 1등을 하면서도 ‘공부가 무섭다’는 아이 다예(고3). 1부 <공부 상처> 편에서는 소위 하위권 아이들만이 아니라, 대한민국 99%의 아이들이 ‘공부 상처’를 가득 안고, 결국 공부를 더 못하게 되는 현실을 들여다본다.

  • HIT[27277] 2

    공부 못하는 아이 - 2부 마음을 망치면 공부도 망친다

    공부상처에 의해 가족간 심각한 갈등을 겪고 있는 사례를 취재하고, 기분상태와 자율성에 의해 학업성취가 달라질수 있음을 실험을 통해 보여준다. 공부 전쟁 속 함께 상처 받는 부모 그러나 부모가 오히려 공부를 방해하고 있다! 수혁이(중2)는 중학교 1학년 때까지만 해도 공부를 잘했고, 부모님과도 친근하게 잘 지내왔지만, 경쟁 교육이 치열한 지역으로 이사 온 후 엄마의 닦달이 심해지면서, 현재 부모와의 모든 대화를 거부하고 분노에 쌓여 있다. 국빈이(고2)는 아버지에게 등수가 떨어진 성적표를 보여주기가 두려워, 성적표를 조작하기까지 한다. 두 아이만의 문제가 아니다. 학부모들은 공부 전쟁 속에서 부모들도 상처 받는다고 토로한다. 그럼에도, 어떻게 해서든 아이를 책상 앞에 앉혀 공부를 시켜야 한다고 주장하는 조남호 전문가와 아이의 마음이 즐겁지 않으면 절대 공부를 잘할 수 없다고 주장하는 박재원 전문가가 학부모들과 함께 치열한 토크를 진행한다. 특히 제작진이 진행한 실험에서 그동안 학부모들이 얼마나 잘못된 방식으로 아이들에게 공부를 시키고 있었는지 깨달을 수 있었다. 초등학생들을 대상으로 수학 시험을 보면서, 시험보기 10분 전 두 그룹의 아이들에게 다른 일을 시켰다. 한 그룹의 아이들에게는 지난주에 있었던 일 중 기분 나쁘고 화났던 일을 쓰게 하고, 다른 그룹의 아이들에게는 행복하고 즐거웠던 일을 쓰게 한 것. 시험보기 전 겨우 10분 동안 마음이 얼마나 즐거웠는가에 따라 결과는 평균 5점이나 차이가 났다. 또 4과목의 80문제를 가지고 한 그룹의 아이들에게는 한 시간 동안 꼼짝 말고 앉아서 무조건 다 풀어야 한다고 지시하고, 다른 그룹의 아이들에게는 풀고 싶은 과목을 선택해 원하는 만큼 풀라고 말했다. 강압적인 방식으로 책상 앞에 앉은 아이들은 대부분 집중력이 20분 정도 유지됐던 반면, 자율적인 방식으로 문제를 풀기 시작한 아이들은 30분 넘는 집중력을 보였다. 놀라운 것은 자율적인 방식으로 공부한 아이들은 처음 풀겠다고 한 문제 수보다 모두 더 많은 문제를 풀었는데, 한 명을 제외하고는 80문제를 모두 스스로 풀었다는 것. 스스로 문제를 푼 아이들은 문제의 내용도 대부분 기억하고 있었다. 하지만 억지로 80문제를 푼 아이들은 문제의 내용을 거의 기억하지 못했고, 점수도 자율성을 인정받은 아이들보다 훨씬 낮았다. 김주환 교수는 “부모가 집념을 가지고 아이의 성적을 올리겠다고 마음먹는 것이 오히려 아이의 공부를 방해한다”고 말한다. 2부 <마음을 망치면 공부를 망친다> 편에서는 공부할 때 아이들의 기분 상태와 자율성의 여부가 학업 성취에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 조명한다.

  • HIT[22668] 3

    공부 못하는 아이 - 3부 성적표를 뛰어넘는 성공비밀

    전과목 F성적미달로 고등학교를 중퇴한 토드 로즈가 하버드대 교수가 된 사례와 국내 취재를 통하여 꼴찌가 성공하기 위한 필요 조건에 대해 탐색한다 꼴찌 고등학교 중퇴자, 하버드대 토드 로즈 교수를 만나다 수능 10년 후 청년 300명 추적조사, 인생의 성공을 결정짓는 열쇠는? 전 과목 F, 성적 미달로 고등학교도 졸업하지 못했던 토드 로즈(38세)는 결국 하버드대 교육대학원의 교수가 되었다. 고등학교 1학년 때까지 심각한 게임중독에 빠져 성적은 꼴찌 중의 꼴찌였던 홍성호(27세) 씨는 명문대를 졸업하고, 현재 삼성전자에서 유능한 인재로 일하고 있다. 대한민국 많은 부모와 우리 사회의 믿음처럼, ‘공부 못하면, 인생 실패한다’는 말은 과연 진실일까? 제작진은 수능 후 10년이 지난 현재 30세의 청년들에게 설문조사를 진행했다. 경제적 안정을 포함한 삶의 5가지 요소에서 모두 성공한 상위 20% 그룹을 분석한 결과, 이들의 성공적인 삶을 결정지은 것은 수능 성적이나 대학 간판이 아니었다. 이들은 명문대든 지방대든, 공통적으로 자신이 다닌 학교에 만족하고 있었으며, 대학 및 학과를 스스로 선택했고, 중고등학교 시절 부모와의 공부로 인한 갈등이 적었고, 부모로부터 높은 정서적 지지를 받고 있었다. 올해 초, 미국 퍼듀대와 갤럽이 미국 3만 명의 대학졸업자를 대상으로 조사한 연구 역시 정서적 지지, 즉 ‘나를 믿어주는 사람’의 존재 여부가 삶의 성공 여부에 큰 영향을 미친다고 분석하고 있다. 특히 제작진이 직접 만난, 성공적 삶을 영위하고 있는 출연자들은 모두 공통적으로 회복탄력성, 낙관성 등에서 높은 마음의 힘을 지니고 있었다. 3부 <성적표를 뛰어넘는 성공 비밀> 편에서는 인생의 성공을 결정짓는 것이 성적표라는 대한민국의 믿음을 깨는, 놀라운 취재 결과를 공개한다!

세상에 대한 모든 지식, EBS 다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