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보기

윤고은의 EBS 북카페 MY 공유하기

본방: FM 월~일 낮 12시~2시 | 재방: FM 월~일 저녁 8시~10시


  • 본방: FM 월~일 낮 12시~2시 | 재방: FM 월~일 저녁 8시~10시

(일) 에세이 36.5

HOME > (일) 에세이 36.5

(09/15) 51명의 충청도 할매들 - 요리는 감이여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9.09.13 16:25
조회수
122
SNS 공유하기.. kakaostory facebook band naver blog twitter



할머니들이 전하는 한평생 손맛 이야기!

 

『요리는 감이여』는 한글학교에 다니는 충청도 할머니들이 손 글씨로 쓴 요리법을 엮은 책이다. 충청남도 교육청 평생 교육원에서 진행한 ‘세대 공감 인생 레시피’ 프로그램을 통해 탄생한 책으로, 할머니들은 한글을 배워 요리법을 쓰고, 여기에 중고등학생과 자원 봉사자가 재능 기부로 그림과 채록에 참여해 완성되었다. 질문할 거리를 만들어 여쭙고 녹음하는 과정을 거치며 할머니들이 쓰시는 충청도 사투리까지 꼼꼼히 받아 적은 덕분에 할머니들의 인생과 요리가 기록으로 남을 수 있게 되었다.

김치와 장아찌, 국·찌개와 반찬, 요리, 간식의 4부로 구성된 이 책에는 떡이나 된장처럼 지금은 흔해진 음식도 있고 병어볶음, 참외장아찌처럼 생소한 음식도 들어 있다. 먼 길 가는 아들에게 들려 보내는 이순례표 질겅이장아찌, 같이 모여서 나눠 먹는 조재용표 돼지배추김치찌개, 일 끝나고 남편과 소주 한잔하며 먹는 김입분표 돼지껍데기무침 등 51명의 충청도 할머니들의 삶과 시중에서는 좀처럼 보기 힘든 요리들을 모두 만나볼 수 있다.



다음글
(09/22) 황선도 - 친애하는 인간에게, 물고기 올림
이전글
(09/08) 정지우 - 행복이 거기 있다, 한 점 의심도 없이
댓글 입력 폼

0

0 / 250 bytes  [댓글 작성수 : 0 / 9999]
등록
  • 작성된 댓글이 없습니다.